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국회의장 초청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토론회 참석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토론회 참석 인사말
  • 행정신문
  • 승인 2019.01.09 13:48
  • 댓글 0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토론회 참석 인사말

(국회의장 인사말)

존경하는 언론인 여러분!

갈등을 조정하는 것이 정치 본연의 책무 중 하나입니다. 그 역할을 제대로 못해냈기 때문에 국회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땅에 떨어져 있다고 생각합니다. 국회의 신뢰를 단 1%라도 올릴 수 있다면 무엇이든 할 각오를 가지고 있습니다.

국민의 신뢰 회복을 위해서는 품격 있는 국회가 되어야 합니다. 그러나 현실은 국회를 포함한 정치권에서 막말과 자극적인 말들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정치혐오를 키우고 있습니다. 이런 개탄스러운 행태가 오히려 기사화되는데 더 효과적이라는 평도 있습니다.
언론인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한 대목입니다. 특히 이 자리에는 언론의 방향타를 잡고 계신 분들입니다. 막말 정치인에 대해 가차없이 비판하고, 품격을 기준으로 보도의 장벽을 높여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국민은 생계에 매진하기에도 힘이 부칩니다. 세상 소식을 속속들이 알 수 없기 때문에 언론이 있는 것입니다. 언론의 펜과 사진과 영상을 따라 묵묵히 걸어가는 국민입니다. 세상 그 어떤 곳보다 공정하고 엄격한 잣대로 소식을 전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존경하는 이하경 회장님과 회원 여러분!

영국의 역사학자 에드워드 카(Edward Hallett Carr)는 ‘역사는 현재와 과거 사이의 끊임없는 대화’라고 했습니다. 우리의 어두운 역사 속에는 반드시 분열과 갈등, 대립과 혼란이 있었습니다. 그 책임은 정치와 각급 지도자들에게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2019년 새로운 100년의 역사는 반드시 국민통합으로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분열과 갈등, 대립과 혼란 속에서는 영광의 100년을 시작할 수 없습니다. 보수와 진보, 좌와 우, 동과 서 모든 이분법과의 결별을 선언할 시점입니다. 국민통합과 한반도의 평화, 협치와 신뢰를 통해 대도약하는 대한민국의 원년을 만들어 가야 하겠습니다.

우리 모두 심기일전해 민족 대도약의 길로 나아갑시다. 감사합니다.

행정신문  webmaster@adtimes.co.kr

<저작권자 © 행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행정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