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부처별뉴스
한미 달착륙선 탑재체 공동개발 추진키로 합의미국 민간 달착륙선 실무그룹 구성을 위한 합의문 체결
  • 고성민 기자
  • 승인 2019.05.07 13:02
  • 댓글 0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5월 7일(화) 오전, 한국천문연구원(원장 이형목)과 미국 국립항공우주국(원장 제임스 브라이든스타인, 이하 ‘NASA’) 간 달착륙선 탑재체 공동개발을 위한 합의문 체결식이 개최되었다고 밝혔다.

최근 나사(NASA)는 2024년 우주인 달 착륙 등을 준비하기 위해, 내년부터 민간 달착륙선 9기 이상을 차례로 발사하여 달 표면에서의 과학 탐사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의 민간 달착륙선 본체는 미국기업이 제작하고, 탑재체는 나사(NASA) 주도로 미국기업 및 국제협력을 통해 제작될 예정이다.

합의문이 체결되면 우선 나사(NASA)민간 달착륙선 사업의 과학탑재체 공동연구 및 활용방안이 논의될 예정으로, 이 탑재체는 주로 달 표면과 그 주변 환경을 심층 조사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합의문으로 인해 구성되는 실무그룹에서는 향후 한국과 나사(NASA) 간의 달 궤도에서의 과학연구 협력 논의까지 진행될 전망이다.

실무그룹에서의 구체적인 탑재체 협력 논의는 한국천문연구원이 대표가 되고,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등 관련 연구기관도 참여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이번 나사(NASA) 민간 달착륙선 협력은 우리나라의 우주탐사능력을 개발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로서, “정부는 이번 달착륙선 협력을 시작으로 향후 전개될 국제 공동 우주탐사 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하고, 우주기술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며, 우리나라 우주개발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성민 기자  rexgo86@gmail.com

<저작권자 © 행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