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영남권
부산시, 폐지 줍는 어르신들게 안전장구 무상 지원올해, 교통안전장구 외에 호흡기 질환 사전예방 위한 미세먼지 마스크도 보급
  • 최진형
  • 승인 2019.06.07 12:50
  • 댓글 0

부산시는 거리에서 폐지를 줍는 어르신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보건을 위해 총사업비 3천4백여만 원을 들여 안전(야광)조끼 994벌, 야광밧줄 912개, 미세먼지 마스크 1천242묶음(묶음당 3매입, 식약처허가)을 1천242명에게 무상 지급한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생계유지수단으로 길거리에서 재활용품 수집활동을 하시는 분들에 대한 최소한의 조치로 2015년 관련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2017년 약 2천만 원, 2018년 약 3천5백만 원의 예산을 투입, 각종 안전장구를 무상으로 지원해 오고 있는 사업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폐지를 줍는 어르신들에게 교통안전장구 외에도 미세먼지 마스크를 지급해 장기간 야외활동으로 인한 호흡기 질환을 사전 예방하고자 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재활용품 등 수집활동을 하는 취약계층에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 최소한의 안전조치를 다 하겠다.”며 “해당 안전장구는 7월부터 구・군을 통해 배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2019년도 구·군별 안전장구 배부 (예정) 현황

 

구 분

지원대상자

(명)

안전(야광)조끼

(벌)

야광밧줄

(개)

미세먼지마스크

(3매입/묶음)

합계

1,242

994

912

1,242

중구

20

20

20

20

서구

102

102

102

102

동구

89

84

68

89

영도구

89

68

86

89

부산진구

154

154

142

154

동래구

14

14

14

14

남구

110

72

0

110

북구

66

38

132

66

해운대

95

82

70

95

사하구

118

94

66

118

강서구

14

14

14

14

금정구

49

43

49

49

연제구

130

62

33

130

수영구

62

37

15

62

사상구

74

63

64

74

기장군

56

47

37

56

최진형  cjh2689@naver.com

<저작권자 © 행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