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문화재단, 공주문화재단과 5월 18일 업무협약, 부천-공주, 문화도시로 맞손
상태바
부천문화재단, 공주문화재단과 5월 18일 업무협약, 부천-공주, 문화도시로 맞손
  • 황규옥 기자
  • 승인 2022.05.2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자원 공유, 협력 등 문화도시 상호 발전 약속
부천문화재단, 공주문화재단과 5월 18일 업무협약 (사진 왼쪽부터) 공주문화재단 문옥배 대표이사, 부천문화재단 김정환 대표이사

[행정신문 황규옥 기자] 부천시와 공주시가 문화도시로 손을 잡았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김정환)은 5월 18일 부천시 복사골문화센터에서 공주문화재단(대표이사 문옥배)과 업무협약을 맺고, 문화도시 사업을 발전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지속 가능한 지역예술생태계를 위한 사업 연계 ▲문화도시 협력체계 운영과 홍보 지원 등이다. 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각 문화도시의 사업 운영방안과 전략, 다양한 지역자원을 공유·활용하는 등 도시 간 협력을 통해 건강한 지역예술환경을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부천문화재단 김정환 대표이사는 “각 지역의 고유한 문화자원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도시 간 성장에 서로 힘을 보탤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부천시와 공주시 모두 국가 지정 문화도시로서 활기찬 지역문화 조성에 상호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주문화재단 문옥배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문화도시 실무진 간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만들어 지역 예술인들이 지역에서 정주할 수 있도록 활동 기반 마련에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부천시는 2019년 말 국가 제1호 문화도시로 지정됐다. 오는 2024년까지 5년간 ‘시민이 만드는 생활문화도시’로서 ▲문화적 지역재생 ▲지역 특화 콘텐츠 개발 ▲지역생태계와 문화경제 등의 분야에서 문화도시 사업을 펼친다. ‘말할 수 있는 도시, 귀담아듣는 도시’를 표방하며 시민의 문화주권이 도시 성장동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향한다.

공주시는 올해 제3차 문화도시로 지정됐으며, 휴먼(human)유산과 도시정체성을 바탕으로 시민과 함께 도시의 새로운 미래가치를 만들어가는 데 힘쓸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