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합성고무바닥재 사용한 어린이 놀이터 70개소 대상으로 '환경안전검사'
상태바
수원시, 합성고무바닥재 사용한 어린이 놀이터 70개소 대상으로 '환경안전검사'
  • 황규옥 기자
  • 승인 2022.06.24 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9개소 안전관리기준에 적합, 1개소는 정밀 재측정 예정
검사원이 관내 한 놀이터의 합성고무바닥재를 검사하고 있다. *사진의 놀이터는 특정 검사 결과와 관계 없음.

[행정신문 황규옥 기자] 수원시가 합성고무바닥재를 사용한 어린이 놀이터 70개소를 대상으로 ‘환경안전검사’를 한 결과, 69개소가 안전관리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원시는 5월 3일부터 6월 21일까지 합성고무바닥재를 사용한 어린이집(34개소)·공동주택(34개소)·아동복지시설(2개소)의 놀이터의 환경안전검사를 했다. 검사항목은 납·카드뮴·수은·6가크로뮴 함량, 폼알데하이드 방출량 등 5개였다.

1개 놀이터에서 납·6가크로뮴 등 2개 항목이 기준치 이상 검출됐다. 수원시는 ‘부적합’ 판정을 받은 놀이터의 환경안전관리기준을 정밀 재측정한 후 재측정에서도 부적합 판정을 받으면 개선명령을 내릴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놀이터를 만들어 어린이가 안심하고 놀 수 있도록 하겠다”며 “어린이 건강 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