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지금 읽고 싶은 책, 서점서 바로 빌려보세요”
상태바
광주광역시 “지금 읽고 싶은 책, 서점서 바로 빌려보세요”
  • 최진형
  • 승인 2023.01.25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립도서관 바로대출 서비스…예산·협약서점 확대해 2월1일부터 제공
광주광역시청

[행정신문 최진형] 원하는 책을 가까운 서점에서 바로 빌려볼 수 있는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가 올해는 2월1일부터 제공된다.

광주광역시립도서관은 시민을 위한 신속한 자료 제공과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해 ‘2023년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시행한다.

희망도서 바로대출은 시민 만족도가 높아 지난해에는 8월에 서비스가 조기 종료됐다.

이에, 올해는 관련 예산을 늘리고, 협약서점도 14곳으로 확대해 시민들이 더 편리하고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협약서점은 ▲동구 광우서적·지엠북·책과생활·충장서림 ▲서구 보람문고·새날서점·이호서점·한림서적 ▲남구 러브앤프리·예림문고 ▲북구 보보스문고·열린문고·초원문고 ▲광산구 시민문고 등 14곳이다.

대출 신청은 시립도서관 도서대출 회원에 가입한 후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리브로피아)을 통해 하면 된다. 인근 서점을 지정해 1인당 월 3권까지 빌려볼 수 있다.

송경희 시립도서관장은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통해 시민에게 도서 이용 편의를 제공하면서 지역 서점과의 협약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민에게 독서의 즐거움을 제공할 수 있는 사업을 꾸준히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광주광역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